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문화포털

문화지식 예술지식백과 (영상)

예술지식백과

문화 관련 예술지식백과를 공유합니다.

새는 폐곡선을 그린다

작품명
새는 폐곡선을 그린다
제작
동녘필름
감독
전수일
장르구분
실험단편독립영화
출연
설경구, 김소희, 이충인, 안권태, 김태욱, 김세진, 안윤희, 이윤주, 김세일
스태프
제작,감독/전수일 각본/전수일,이정애 촬영/김대선,황철연 조명/김계중 음악/레이니 선 녹음/영화진흥위원회 동시녹음/박현곤,손규식 편집/박순덕
내용
지방대 영화과 교수인 ‘김’은 현실의 표면만을 떠도는 듯한 인물이다. 그는 학생들에게 영화란 새처럼 자신의 이상을 펼쳐보이는 무대라고 가르치며 스스로도 새의 이미지에 집착한다. 그는 답답한 현실과의 관계를 날개가 끊어줄 것이라고 믿는다. 하지만 현실은 그에게 꿈만 꾸게 내버려두지 않는다. 영화과 졸업 후 막막한 현실과 부딪쳐야 할 학생들 앞에서 가르치는 일도, 영화 만드는 일도 자신을 무겁게 만들기만 한다. 그런 그에게는 유일한 휴식 같은 존재, 연인 영희가 있다. 그는 영희와의 관계가 구속하지 않는 관계로 계속 지속되리라 생각했으나, 영희가 그녀의 가족에게 ‘김’을 소개시키길 원하자 이런 상황들에 갑자기 부담을 느낀다. 그는 영희의 고향집으로 내려가던 내내 영희에게 불편한 심경을 드러내고, 결국 여관방에 영희를 홀로 남겨둔 채 돌아와 버린다. 영화도 사랑도 자신을 구원하지 못하는 현실에서 그는 어릴적부터 어렴풋한 기억 속에 자리잡고 있던 ‘새’를 떠올린다. 그리곤 어린시절 새와 가장 가까이 있었던 주남저수지 근처를 다시 찾지만, 새는 사라지고 낡은 건물만 삭막하게 남아있다. 그는 쓸쓸히 발길을 돌리며 영희에게 다시 전화를 건다. “새들도... 자기가 그린 지도에 따라 움직이는 거야......”
전수일(1959~ )
1959년 속초생. 경성대 연극영화과를 졸업했으며 졸업 후 프랑스 파리로 유학, 파리 7대학과 8대학 대학원에서 영화를 공부했다. 1986년에 제작한 <내 안에 우는 바람>은 제1회 부산국제영화제 와이드앵글부문에서 운파상을 수상했고, 제50회 칸국제영화제에서 ‘주목할만한 시선’부문에 초청받은 바 있다. 이후 1999년에 제작한 <새는 폐곡선을 그린다>가 베니스영화제 등 각종 국제영화제에 진출하면서 한국을 대표하는 독립영화 감독으로 부상했다. 현재 경성대 연극영화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동시에 부산에서 ‘동녘필름’이라는 영화사를 설립, 자신만의 작품세계를 구축하며 독립영화창작에 힘을 쏟고 있다
연출의 변
<새는 폐곡선을 그린다>는 내 자신에 대한 것을 영화로 표현하고 싶어 만들었다. 내가 바라보는 주위 상황을 영화로 표현할 수 있을지 실험해봐야만 했다. 그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서는 계속 영화를 만들 수 없을 것 같았다.
작품정보
소리빛깔 (1986) 말에게 물어보렴 (1995) 내 안에 부는 바람 (1997) 새는 폐곡선을 그린다 (1999) 나는 나를 파괴할 권리가 있다 (2004)
작품해설
<새는 폐곡선을 그린다>는 <내 안에 부는 바람>으로 널리 알려진 전수일 감독의 작품이다. 이 작품은 베니스국제영화제를 비롯 세계 각국 영화제에서 초청이 잇단 작품으로 언론과 평단은 작품의 독창적인 형식과 관조적인 시선으로 담아낸 새로운 스타일에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2000년 스위스에서 열린 제14회 스위스 프리부그국제영화제에서 대상을 수상한 작품.
평론
이번 한국영화제에서 발굴된 보석은 전수일 감독의 장편 <새는 폐곡선을 그린다>이다. 전수일은 대사가 거의 없는 롱숏을 많이 쓴다. 따라서 주인공 김은 뭔가 결여된 듯 낯설어 보이고 여인과 함께 든 침대에서조차 고독해 보인다. - <카이에 뒤 시네마>, 2001년 6월호 이상과 현실의 간극 때문에 갈등하는 남자가 정체성을 찾아가는 <새는 폐곡선을 그린다>은 현실의 무게가 가슴을 짓눌러 오는 것처럼 황량하게 느껴지는 영화다. 부산 출신 록밴드 레이니 썬이 영화음악을 맡은 점이 눈길을 끈다. - <씨네21>, 김현정, 2002년 3월 2일, ‘전수일이 만든 영화들’
수상내역
제56회 베니스국제영화제 새로운 분야(New Territories)부문 초청 1999년 제4회 부산국제영화제 넷팩상 2000년 제14회 스위스 프리부그국제영화제 대상
관련도서
‘전수일이 만든 영화들’, 김현정, <씨네21>, 2002년 3월 2일
관련사이트
한국독립영화협회
관련멀티미디어(전체0건)
이미지 0건
문화홍보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