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지식전통문양디자인

디자인 문양

원시자료의 디자인 정형화를 원칙으로 한 기본디자인과 산업적 활용이 가능한 응용형태의 확장디자인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보적사 세마대 수막새(100564)

  • 문양 명칭

    보적사 세마대 수막새

  • 원천유물명

    보적사 세마대 수막새

  • 문양 구분

    활용문양(2D)

  • 소장기관

    보적사

  • 국적/시대

    한국/조선

  • 원천유물 재질

  • 원시문양 설명

    보적사는 경기도 오산시 지곶동 세마산(洗馬山)에 있는 사찰로 백제 아신왕 10년(401) 나라에서 창건했다고 한다. 세마산 독산성(禿山城) 내에 위치하며, 산성을 만들 때 지은 것으로 추정된다. 세마대는 조선 선조 25년(1592) 임진왜란 때 권율이 말을 세워놓고 쌀로 씻어 식량이 많은 것처럼 속여 왜군을 물리친 곳이다. 세마대는 정면 3칸, 측면 2칸의 단층 누각으로, 현판은 이승만 대통령이 쓴 것이다. 보적사 세마대의 수막새에 표현된 쌍희자문양이다. 막새면 가운데 쌍희(囍)자를 표현하였다.

개별문양

OPEN 공공누리 한국문화정보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예) 본 저작물은 "문화포털"에서 서비스 되는 전통문양을 활용하였습니다.

관련기관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