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공감 문화영상 (국내외 문화영상)

문화영상 (국내외 문화영상)

비대면 온라인 예술- 떠오르는 패러다임
  • 제작 연예지
  • 재생시간 08분 31초
  • 등록일 2020-07-30
  • 조회수 1,992
0

비대면 온라인 예술- 떠오르는 패러다임

태그 국립중앙박물관 예술 국립현대미술관 창작 온라인예술

상세내용더보기

제목:비대면 온라인 예술- 떠오르는 패러다임

 

기획 의도: 하이퍼스페이스는 이미 하나의 갤러리로 전환된지 오래이다. 온라인 세상은 이미 여러 예술가들이 자신의 작업을 내비칠 수 있는 공간이 되어왔지만, 이번 코로나 사태가 도래하면서 예술계의 방향성은 두드러지게 온라인으로 변환 중에 있다. 이 위기 속에서 예술가들과 예술 관련 종사자들은 계속해서 새로운 창작 방식, 소통 방식을 실험 중에 있고- 이 전환시대의 비대면 랜선 예술은 새로이 떠오르는 패러다임으로 자리 잡고 있다. 온라인과 예술의 융합- 이 전환의 실험 방식, 방향성과 영향에 대해서- 또 서울과 경기지역의 예술가 지원에 대해 알아보려 한다.

 

 

 

 -----------

 

 

나레이션: 하이퍼스페이스. 인터넷은, 우리를 아주 긴밀하게 연결해줍니다.

이 고도의 연결성은 우리 삶의 전 방향에 영향을 주고 있는데요,

문화예술 또한, 예외가 아닙니다.

 

 

많은 예술가들은 인터넷을 일종의 포트폴리오로 사용하며,

인터넷은 이미 하나의 갤러리, 전시장, 공연장으로 전환되어 왔습니다.

 

 

전 세계의 예술가들은

SNS및 영상 플랫폼을 통해

불특정 다수의, 전 세계의 관객들과 소통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최근, 코로나 사태 속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조치로 인해

예술계에 온라인 열풍- 비대면의 패러다임이 불고 있습니다.

 

 

"비대면 온라인 예술, 떠오르는 패러다임"

 

 

공연예술계 같은 경우는, 극장 속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시할 수 없어 많은 경우 공연이 전면 취소되는 등- 큰 불황을 겪었지만,

이로 인해 온라인으로 무관중 공연을 진행하는 단체들이 많이 보이고 있습니다.

 

무관객 공연실황을 영상으로 기록해, 이를 생중계하거나 또는 녹화물을 여러 SNS 플랫폼에 기재하는 방법으로, 공연예술계는 이렇게 온라인을 통해 영상으로 관객과 소통하며

예술적 갈증을 해소하고 있습니다.

 

 

 

미술계에서는, 1인칭 시점에서 갤러리의 전시를 온라인으로 관람할 수 있는- 가상현실 콘텐츠가 늘고 있습니다.

이는 코로나 이전에 이미 시작된 현상이지만 최근들어 더욱 대두되고 있습니다.

 

그 중, 국내에서 선두가 되고 있는 국립현대미술관의 '온라인 미술관',

전시 해설, 전시투어, 작가인터뷰, 미술강좌 및 심포지엄, 어린이 교육영상, 수어 해설 등 온라인을 통해 다양한 영상 및 음성 콘텐츠를 제공 중에 있습니다.

 

현재 폐관중인 국립현대미술관의 불꺼진 전시실 안의 여러 작품들을

온라인을 만나보실 수 있는데요-

잠시, 작품 해설을 들어보시겠습니다.

 

해설위원: 김기창은 모두가 다 알고있죠.

청각 장애를 앓고있었고, 이 청각장애로 인해서 많은 사람들의 주목을 오히려 더 많이 받은 작가입니다. 어릴 적에 열병을 앓아서 청각을 상실하게 되는데, 아버지는 덩치가 큰 김기창을 보고 목수로 키우고자 했는데 학교에서 해오는 간단한 스케치를 보고 엄마는, ‘그림에 소질이 있구나하고 생각되서 김은호 화숙에 김기창을 데려가게 되죠. 본 작품은 어떻게 보면 김기창의 첫사랑을 그린 작품인데요, 김기창의 어머니가 돌아가시고 외할머니 댁에 자라면서 그 옆방에 살고 있는 기생딸 소저라는 여인을 사랑하게 되는데- 외활머니는 또 기생 딸이었기 때문에 싫어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항상 몰래 데이트를 했는데, 이 작품도 몰래 데이트가 낳은 결과입니다. 김기창과 이 소저라는 여인, 그리고 김기창의 막내 여동생을 데리고 동네에 나와서 어느 의사집에 들려서 그 거실을 이용해서 스케치를 한 작품이라고 합니다. 스케치를 해오고 김기창은 그 작품을 토대로 비단에 굉장히 섬세하게 이 채색화를 그리게 되는데 김은호의 많은 영향을 볼 수 있는 작품입니다. 완성한 작품은 조선미술전람회에 출품해서 입상을 받게 되고, 그 기쁜 소식을 알리려고 했을 때, 소자는 이미 할머니 댁을 떠나고 없었다고 합니다. 약간은 슬픈, 그런 이야기를 담고 있는 작품입니다.

 

 

나레이션: 국립현대미술관의 '온라인 미술관'에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특별히 마련된 온라인 공연 시리즈, 'MMCA 라이브'를 시작했습니다.

서울, 과천, 덕수궁 등, 각 국립현대미술관의 특성에 어울리는 다양한 아티스트들의 콜라보를 통해 국립현대미술관의 전시를 선보이는 융복한 예술 콘텐츠를 온라인으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페라의 유령과 서울국립현대 미술관의 합작, 잠시 감상해 보시죠.

 

 

-All I ask of you 노래 가사-

No more talk of darkness

Forget these wide eyed fears

I'm here, nothing can harm you

My words will warm and calm you

 

Let me be your freedom

Let daylight dry your tears

I'm here, with you, beside you

To guard you and to guide you

 

Say you love me ev'ry waking moment

Turn my head with talk of summertime

Say you need me with you, now and always

Promise me that all you say is true

That's all I ask of you

 

 

나레이션: 전 세계의 문화예술품을 소장중인 국립중앙박물관도 마찬가지로, 온라인 전시관을 운영중에 있습니다.

VR과 동영상을 통해 온라인으로 전시를 관람할 수 있습니다.

 

인간, 물질, 그리고 변형- 핀란드 디자인 10,000년의 전시를 함께 감상해보시죠.

 

 

현 사태에도 불구하고, 문화예술의 불씨는 꺼지지 않습니다.

오히려 위기를 기회로 삼는, 새로운 플랫폼과 창작 방식, 공유 방식을 연구하고 개척하는 흐름이 대두됩니다.

앞으로 랜선 문화예술계는 어떻게 더 발전하고 변형될지, 기대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한국문화정보원이 창작한 비대면 온라인 예술- 떠오르는 패러다임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OPEN 공공누리

공감댓글

댓글쓰기 (0 / 140)

전체 0

관련기관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