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지식전통문양디자인

디자인 문양

원시자료의 디자인 정형화를 원칙으로 한 기본디자인과 산업적 활용이 가능한 응용형태의 확장디자인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장릉 장명등(62259)

  • 문양 명칭

    장릉 장명등

  • 원천유물명

    장릉 장명등

  • 문양 구분

    원시문양(2D)

  • 소장기관

    장릉

  • 국적/시대

    한국/조선

  • 원천유물 재질

  • 원시문양 설명

    장릉(章陵)은 경기도 김포시 풍무동에 있는 추존왕 원종(元宗, 1580∼1619)과 부인 인헌왕후(仁獻王后) 구씨(1578∼1626)의 무덤이다. 원종은 선조의 다섯째 아들이자 인조의 아버지이다. 원종의 무덤은 원래 경기도 양주군에 있었으며, 인조 즉위년(1622) 흥경원(興慶園)이라는 원호(園號)를 받았다. 인조 5년(1627) 현 위치로 옮겨졌고, 1632년 원종이 왕으로 추존되면서 장릉(章陵)이라는 능호를 받게 되었다. 1626년 조성된 인헌왕후의 무덤은 현 위치에서 약간 떨어진 곳에 있다가 1627년 원종의 능 옆으로 이장되었다. 왕릉과 왕비릉이 나란히 놓인 쌍릉으로, 병풍석이나 난간석은 설치하지 않고 봉분 아래로 얕은 호석(護石)만을 둘렀는데 이는 추봉된 다른 왕릉의 전례를 따른 것이다. 각 능 앞에 상석이 놓여 있고, 상석 좌우로 망주석 1쌍이 있다. 봉분 주위로 석양·석호 각 2쌍을 교대로 배치하였으며, 봉분 뒤쪽으로는 곡장(曲墻)을 둘렀다. 봉분 아랫단에 문인석·석마 각 1쌍과 장명등, 그 아랫단에 무인석·석마 각 1쌍이 있고, 능원 밑에 정자각·비각·수복방(守僕房)·홍살문·재실이 있다. 장릉 장명등 상륜부로 지붕 꼭대기부분에 연꽃봉오리를 나타내었다. 봉오리의 아랫부분에는 구슬이음문을 둘러서 표현하였다. 그 아래에는 연꽃의 잎사귀를 뒤집어서 조각하여 장식한 모습이다. 지붕돌의 끝부분에는 귀꽃을 얕게 조각하여 나타내었다.

개별문양

OPEN 공공누리 한국문화정보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예) 본 저작물은 "문화포털"에서 서비스 되는 전통문양을 활용하였습니다.

관련기관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