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문화포털

문화지식 예술지식백과 (예술용어사전)

예술지식백과

문화 관련 예술지식백과를 공유합니다.

용어목록

'ㄱ ㄴ ㄷ _' 버튼을 클릭하시면 'ㄱ ㄴ ㄷ _' 순으로 찾으시는 정보를 얻으실 수 있습니다.

신음악

장르
음악 /음악사 /서양음악
요약설명
1919년 파울 베커(Poul Becker)에 의해 사용된 개념. 1910년대의 음악 또는1920년대 신세대의 음악을 의미. 쇤베르크, 스트라빈스키, 베베른, 베르크, 힌데미트, 크세빅, 바일, 아이슬러, 프랑스 6인조 등의 작곡가들이 있음.
상세설명
1919년 파울 베커(Poul Becker)에 사용된 개념인 신음악은 처음에는 낭만음악에 대해 반대하는 음악을 의미했지만 점차로 1910년대의 음악 또는 1920년대 새로운 시대의 음악을 의미하는 것으로 확대되었다. 20세기 초의 신음악을 이미 19세기부터 이루어지고 있던조성화성의 붕괴, 음악 형식, 작품개념의 와해와 그 골격을 이루는 화성, 선율, 리듬과 같은 기본적 요소들의 기능과 내용의 변화로, 고전-낭만으로 대표되는 전통의 틀에서 벗어난 새로운 음악이었다. 이러한 이탈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작곡가는 쇤베르크/음악(A.Schonberg)와 스트라빈스키/음악(I.Stavinsky)로, <세 개의 피아노 작품/음악OP.11>(1909년)과 <15개의 게오르게의 노래 OP.15>(1908년-1909년)를 통해 쇤베르크는 불협화음/음악의 자유로운 사용을, <불새/음악>(1910년)와 <페트르슈카/음악>(1911년) 그리고 <봄의 제전/음악>(1913년)을 통해 스트라빈스키는 러시아적 색채, 재즈/음악의 사용, 강렬한 리듬감, 리듬적 오스티나토/음악 등의 사용을 통해 기존의 전통적인 화성, 리듬, <용어 >박자/음악의 개념에서 벗어난 파격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들과 함께 신음악 1세대로 지칭되는 바르톡/음악(B.Bortok), 베르크/음악(A.Berg), 베베른/음악(A.Webern) 등이 12음기법이나 신고전주의/음악와 같은 양식적 변하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낭만주의적 절대음악과 같은 전통적인 것과 맞닿아 있었던 반면, 힌데미트(P.Hindemith), 크세넥(E.Kreneck), 바일/음악(K.Weill), 아이슬러(H.Disler), 프랑스 6인조/음악 등은 전통과의 완전한 단절을 선언하고, 예술음악과 실용.기능성의 통합을 추구, '실용음악'과 '중간음악'으로의 진행을 이끌었다.
문화홍보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