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지식 3D 프린팅 콘텐츠

3D 프린팅 콘텐츠

우리나라 고유의 문화재 및 민속생활용품 등 원천자료를 활용하여 다양한 산업의 창조적 소재로 활용될 수 있도록 3D프린팅 출력 가능한 디자인 소스(WRL, OBJ, STL)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굽다리접시(3000999)

문양정보
  • 국적/시대 한국/원삼국
  • 재질 토기/경질
  • 용도 음식기, 제기
  • 소장처 삼척시립박물관
  • [3D프린팅 가이드] 추천재질 1 : 파우더(SLS/DMLS)
    추천재질 2 : 플라스틱(FDM/FFF)
  • 원천유물설명

    굽다리접시(대부완)은 바닥보다 입이 더 큰 접시로 굽다리가 달려있는 그릇을 일컫는다. 신석기시대에 농경의 시작과 함께 음식과 곡식의 저장과 풍요를 기원하는 제사를 위한 그릇의 필요성에서 질그릇이 등장한다. 가야의 토기는 신라의 것과 함께 대부분 1200℃를 넘는 고온의 굴가마에서 구워 단단하며 흡수성이 거의 없다. 본래 뚜껑은 원삼국시대에 나타났지만 본격적으로 널리 만들어진 것은 시간이 좀 더 지나서이다. 접시의 모양은 시간이 지날수록 굽다리의 유무와 상관없이 곡선적인 것에서 직선화되고, 장식 문인 물결 문의 물결 수가 줄어드는 변화를 보인다. 굽다리 역시 몸통보다 작아지고 나팔 모양에서 사다리 모양으로 형태의 변화를 보인다. 본 굽다리접시의 배부는 크고 깊으며 뚜껑받이 턱이 짧게 돌출되어 있다. 굽다리는 한 줄의 돌대로 상하 2단으로 구성되며 각 4개씩 장방형 투창이 엇갈리게 배치되어 있다. 굽은 안으로 내만 되었다. 뚜껑은 유실됐으며 일부가 결실되어 접합한 흔적이 있는 경질 토기이다.

  • 활용설명

    굽다리접시의 형태를 그대로 활용해 생활소품으로 제작하였다. 별다른 무늬가 없기 때문에 접시와 굽다리의 형태를 그대로 재현한 모습이다. 깊이가 깊은 접시와 큼직한 투창이 보이는 굽다리의 특징을 완벽하게 반영하였다. 굽다리가 붙어있고 투창이 있는 접시의 형태는 요즘에는 거의 사용하지 않는다. 그러나 이러한 독특한 형태를 통해 토기가 가진 원시적인 아름다움을 맛볼 수 있다.

OPEN 공공누리 한국문화정보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예) 본 저작물은 "문화포털"에서 서비스 되는 전통문양을 활용하였습니다.

관련기관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