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문화포털 문화TV

문화인터뷰

문화유산 경남
[그사람이야기] 미성년자 클릭 금지?! 술맛을 안다면 츄라이 츄라이_송승훈 대표 (경남 함양)
[그사람이야기] 미성년자 클릭 금지?! 술맛을 안다면 츄라이 츄라이_송승훈 대표 (경남 함양)
관리자
재생시간
05:04
2020-02-26

관련영상

  • [문화직업30] 사진작가 편 5:02
    [문화직업30] 사진작가 편

    2016-12-14

  • [그사람이야기] 보석 같은 유기를 내 마음속에 ♥유기♥_이기홍 유기장 (경남 거창) 05:49
    [그사람이야기] 보석 같은 유기를 내 마음속에 ♥유기♥_이기홍 유기장 (경남 거창)

    2020-02-26

  • [문화직업30] 패션디자이너 편 6:9
    [문화직업30] 패션디자이너 편

    2016-08-03

영상소개

요즘 하우스 맥주가 인기가 많다지만... 들어는 봤나, 하우스 막걸리?!

지리산 자락으로 귀농해 맥이 끊긴 우리 전통 막걸리를 부활시킨 송승훈 대표

우리 쌀과 물, 누룩으로만 빚는 전통 막걸리의 매력에 빠져보자~

 

자막

그사람이야기 송승훈편

지리산의 숨결이 담긴 경상남도 함양

청정한 바람과 햇빛 가득 길위에서 만나는 

기나긴 시간으로 빚는 우리 술, 가양주

 

인터뷰/자막

송승훈 ㄷ막걸리 대표

저는 경남 함양 땅에서 소규모 주류제조 면허를 취득해서 

가양주를 생산하고 있는 송승훈입니다

 

자막

가양주(家釀酒)

집에서 직접 담근 술을 일컫는 말로 우리나라의 전통적인 술 문화 중 하나이다

 

인터뷰/자막

송승훈 ㄷ막걸리 대표

문헌에 보면 아주 고대에서부터 막걸리라는 형태의 술이 존재했고

재료는 우리 땅에서 가장 흔하게 나오는 쌀과 누룩

이 두 가지로만 빚을 수 있는 술이어서 

제가 막걸리 위주로 만들게 됐고

저희 어머니께서 막걸리를 잘 담그셔서 

어머니에게 (처음으로) 배웠던 술이

(바로) 막걸리였습니다

(그리하여) 막걸리 제조를 시작했습니다

 

자막

예로부터 집에서 빚어왔던 우리나라의 술

일제강점기 이후로 집이 아닌 공장에서 만들어지자 

점차 사람들에게 잊혀간 전통 양조 방식

 

인터뷰/자막

송승훈 ㄷ막걸리 대표

흔히 전통주라고 하면 정해진 기준이 있습니다

첫째, (전통적으로 써온) 재료에서 우리 것 

둘째, 옛날 그대로의 발효 방식

셋째, 우리 본연의 술 문화예요

 

자막

좋은 술이란 마음을 돕는 것

슬플 때는 슬픔을 흩뜨리고

기쁠 때는 기쁨을 배로 누리게 하고

화날 때는 마음을 진정시켜주는 것

 

인터뷰/자막

송승훈 ㄷ막걸리 대표

술을 빚을 때 재료와 발효 방식 등

전통방식을 고수하는 것과 함께

술을 나눌 때 사람들의 마음이 어떠할지

그것까지 같이 생각합니다

 

자막

약 12년 전부터 그저 술이 좋아서 시작한 일

보다 더 좋은 술을 빚기 위해 땀 흘리는 손승훈 대표

 

인터뷰/자막

송승훈 ㄷ막걸리 대표

쌀을 씻는데만 한 시간 반 정도 걸리고요

쌀뜨물이 맑아질 때까지 씻는 이유는 

쌀 표면에 있는 불순물을 제거하기 위해서입니다

 

자막

깔끔한 술맛이 매력적인 우리나라 막걸리

Q.술맛은 어떻게 나는 걸까요?

 

인터뷰/자막

송승훈 ㄷ막걸리 대표

아무래도 술을 빚는 환경이 술맛에 영향을 준다고 봅니다

특히 전통주 같은 경우에는 유럽의 와인처럼

야생 효모를 사용합니다

공기 중에 떠다니는 효모, 젖산류 등을 

밀이나 보리에 안착시켜서 배양하는 걸 전통 누룩이라고 하는데

누룩으로만 술을 빚다 보니까 누룩의 상태에 따라 술맛이 달라지는데

(그 맛을 내는 데에)효모의 역할이 큽니다

 

자막

맑은 공기와 깨끗한 물을 자랑하는 지리산에서

손수 정성을 담고 빚어내 달짝지근한 술

 

인터뷰/자막

송승훈 ㄷ막걸리 대표

저희는 세 가지 술을 만드는데요

탁주, 흔히 말하는 막걸리 두 종류와 

전통 청주 저희는 맑은 술이라고 표현하는데 

주세법상으로는 약주라고 합니다

총 세 가지 술을 만들고 있습니다

 

자막

쓴맛과 단맛, 신맛 모두가 어우러진 우리나라의 막걸리

 

인터뷰/자막

송승훈 ㄷ막걸리 대표

저처럼 가양주를 만드는 사람이

전국적으로 많아졌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집집마다, 마을마다 서로 다른 술맛

그리고 그 지역 술만의 마시는 방법과

문화적인 특징 등이 개별적으로만 존재했던 

가양주가 아주 많이 생겨나는 것

그게 제가 바라는 가장 큰 바람입니다

 

자막

가양주가 널리 알려져서 되살아나기를

술과 함게 그 꿈 또한 익었으면 합니다...!

 

술을 빚을 때, 재료와 발효 방식 등 전통방식을 고수하는 것과

함께 술을 나눌 때, 사람들의 마음이 어떠할지 그것까지 같이 생각합니다.

 

[강원도 인물편] 

시간이 빚어낸 주(酒), 대표 송승훈

공감댓글

1
코멘트 입력
0/140
  • 프로필 아이콘

    cyb * * * * * *

    2022-10-19 09:21:33

    영상을 보니 한잔하고 싶네요~

문화홍보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