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nb로 건너뛰기 인기검색어로 건너뛰기 콘텐츠로 건너뛰기 footer로 건너뛰기
  1. Home
  2. 문화데이터
  3. 관광
  4. 관광지

관광지

문화데이터 상세
제목 도심 한복판에서 만나는 초록 세상, 울산 태화강 십리대숲
설명 하늘을 찌를 듯이 쭉쭉 뻗은 대나무가 무성한 숲을 이뤘다. 한여름 불볕더위가 아무리 기세등등해도 대숲에 들어서면 금세 서늘한 기운이 몸을 감싼다. 울산 시민이 사랑하는 도심 속 쉼터 ‘태화강 십리대숲’은 가족, 친구와 산책하거나 홀로 사색을 즐기기 좋은 공간이다. 대숲은 음이온이 풍부해 머리를 맑게 하고 심신을 안정시킨다. 이만한 피서지가 또 있을까. 십리대숲은 울산의 젖줄인 태화강을 따라 구 삼호교에서 태화루 아래 용금소까지 10리(약 4km)에 걸쳐 있다. 십리대숲이라는 명칭이 여기에서 유래했다. 울산 지역 최초의 근대식 철근 콘크리트 교량인 구 삼호교는 등록문화재 104호로 지정되었다. 태화루에서 유유히 흐르는 강물과 멀리 십리대밭교를 바라보며 쉬어 가도 좋다. 강 건너편 태화강전망대에 올라가면 십리대숲이 한눈에 들어온다. 전망대와 십리대밭을 오가는 나룻배도 있다. 숲의 에너지로 심신을 가득 채운 뒤에는 푸른 물결 넘실대는 바다로 가자. 동구의 대왕암공원과 슬도, 울주군의 간절곶과 진하해수욕장을 추천한다.
썸네일 도심 한복판에서 만나는 초록 세상, 울산 태화강 십리대숲
연계 기관명 문화체육관광부
등록일 2016-08-03 09:33
지역명 울산시 남구 울산광역시 남구·중구
참조사항 울산종합관광안내소 052)229-6350~3

문화데이터 0

문화데이터
No 제목 내용
해당 게시물이 없습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