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문화포털

문화지식 예술지식백과 (무용)

예술지식백과

문화 관련 예술지식백과를 공유합니다.

침향춘(沈香春)

작품/자료명
침향춘(沈香春)
구분
정재
개요
침향춘(沈香春)은 ‘봄 향기에 흠뻑 젖는다’는 제목의 정재이다. 문헌에 침향춘의 기록이 처음 등장하는 시기는 1828년(순조 28)으로 <무자 진작의궤>에 나타난다. 모란화병 2개를 앞에 설치하여 무동2인이 각기 화병의 꽃 한 가지를 취하여 상대하여 춤추는 동작이 중심 움직임이다. 가인전목단(佳人剪牧丹) 정재도 모란을 취하여 추는 춤이 중심이기 때문에 침향춘과 일맥상통하는 면이 있다.
내용
연대미상의 '무동 각정재무도홀기'에 기록된 정재의 진행순서는 아래와 같다. 음악은 희신춘지곡(喜新春之曲: 향당교주)을 연주한다. 악사(樂師)가 화병을 받든 무동 2인을 거느리고 들어와 뜰 안에 두고 나간다. ○박을 치면, 무동 2인이 나란히 줄지어 춤추며 앞으로 나아가 선다. ○박을 치면, 각각 돌면서 춤춘다. ○박을 치면, 서로 향하여 춤춘다. ○박을 치면, 서로 등지고 춤춘다. ○박을 치면, 대열을 바꾸며 춤춘다. ○박을 치면, 자기 대열로 되돌아가며 춤춘다. ○박을 치면, 좌우로 돌며 춤춘다. ○박을 치면, 꽃을 놀리며 춤춘다. ○박을 치면, 꽃을 취하여 춤춘다. ○박을 치면, 혹은 등지고 혹은 마주하며 기뻐 돌며 춤춘다. ○박을 치면, 손을 여미고 춤춘다. ○박을 치면, 춤추며 물러나고 음악이 그친다.
이미지
연계정보
· 관련도서 <한국음악학자료총서3 무자진작의궤>, 은하출판사, 1989 <정재무도홀기>, 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94 <여령정재홀기>, 인남순·김종수 공역, 민속원, 2001 <한국무용개론>, 장사훈, 대광문화사, 1992 <한국전통무용연구>, 장사훈, 일지사, 1977 <고종신축진연의궤 권1, 한국예술학과 음악사료강독회>, 한국예술종합학교, 2001
관련멀티미디어(전체3건)
이미지 3건
  • 관련멀티미디어
  • 관련멀티미디어
  • 관련멀티미디어
문화홍보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