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nb로 건너뛰기 인기검색어로 건너뛰기 콘텐츠로 건너뛰기 footer로 건너뛰기
  1. Home
  2. 문화데이터
  3. 정책지원
  4. 정책

정책

문화데이터 상세
제목 젊은 바흐, 시골 도시에서 창조적 휴식기를 보내다
내용 독일 동북부의 주요 문화도시 라이프치히는 바흐가 일생의 마지막 27년을 보냈던 곳이다. 이 곳에서 일요일 오전에 지방열차 편으로 북쪽으로 약 30킬로미터를 달려 헨델이 태어난 도시 할레를 지나 다시 북쪽으로 30킬로미터를 달려 안할트 지방의 쾨텐(Köthen, 옛 표기는 Cöthen)에 도착했다.  쾨텐이라면 웬만한 지도에는 나오지도 않는 인구 2만 7000명 정도의 작은 시골 도시이지만 바흐의 행적
연계 기관명 문화체육관광부 정책브리핑
소제목 [정태남의 클래식 여행] 독일/쾨텐
작성일 2016-09-23 00:00

문화데이터 0

문화데이터
No 제목 내용
해당 게시물이 없습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