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사이트맵

국내외 문화영상

국내.외 문화PD가 제작한 쉽고 재미있는 문화영상을 즐겨보세요.

[한국문화100] 그리운 그 곳, 금강산

제작
관리자
재생시간
4분 49초
등록일
2015-11-06
조회수
14321
자막보기
금강산은 우리강산 중 가장 빼어나고 수려한 상징물이다. 특히 남북화해 및 교류의 물꼬를 튼 상징이기도 하다. 동해에 임박한 태백산맥 북부의 아름다운 명승지, 금강산은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 그 이름이 알려져 있다. 민족의식의 샘터 금강산에 대하여 알아보자.
   
금강산 대본

자막
고려국에 태어나서 금강산을 한번 보는 것이 소원이다. - 송나라 시인 소동파
천길 흰 비단을 드리웠는가 만섬 진주알을 홑뿌렸는가 신라 문인 최치원
 
금강산 관광 당시 인터뷰

김두진/관광객
금강산을 왔다 가는데감개가 무량합니다.
 
정선영/관광객
(금강산 방문에) 오늘 너무너무 기쁩니다.
자유롭게 만나고 서로 오며 가며 불편 없이 다녔으면 좋겠습니다.
 
자막
산 전체가 수정으로 만들어진 듯 빛나는 보석 그 자체이다.
그리운 그 곳, 금강산
   
금강산의 동서 너비는 약 40KM, 남북길이는 약 60KM, 그 면적은 약 530㎢
8개 연못, 선녀들이 찾았다던 전설이 내려오는 이곳은 아름다운 은빛 줄기를 가진 상팔담이다.
 
금강산관광 당시 인터뷰

김영덕/서양화가
대단합니다. 금강산 이쪽이 원래 물 맑고. 공기 맑고 단풍이 물들었는데, 완전히 순수한 붉은 색입니다. 붉은색으로 가기 전, 노란색, 주황색 (단풍의 경치가) 대단합니다.
 
자막
금강산에 담긴 수천가지의 색들이 어우러져 절묘한 조화를 이루고 있다.
 
금강산의 가을은 기암절벽과 단풍이 어우러져 한곡의 멋진 풍악을 울린다 하여 풍악산이라 불려 운다

자막
세존봉에서 본 장전항
내금강에서 외금강 해금강으로 이어지는 금강산의 웅대한 면모.   
 
이정수/사진작가
금강산을 보지 않고는 천하의 절경를 논하지 말라는 말이 있듯이 금강산을 조명할 때 가장 감사하다고 할까,자연이 주는 보배라고 느껴질 때 또 현재도 금강산은 훼손이 안됐다는 것을 보면..
가장 큰 매력으로 뽑을 수 있습니다.
 
자막
봄에는 금강, 여름에는 봉래, 가을엔 풍악, 겨울엔 개골산
여러 이름을 갖은 금강산의 천 가지의 얼굴, 만 가지의 표정을 다시 볼 수 있도록 바라봅니다
댓글쓰기
댓글쓰기

0/1500

6

  • 문화포털 min**** 2016-05-05 10:01:50

    살아생전에.. 가게 될 수 있을까요?

  • 문화포털 qps**** 2016-04-29 14:11:57

    꼭 금강산에 한번 가보고싶네요 아름다운 풍경을 눈에 담아오고싶어요

  • 문화포털 jwk*** 2016-04-29 10:09:46

    그리운 그곳.....금강산..... 우리 민족의 명산 금강산 빨리 통일이 되어 금강산에 올라 보는게 소원......

  • 문화포털 jhl***** 2016-04-25 11:13:50

    다시 한번 더 가고 싶은 곳이예요. 통일의 그 날이 빨리 오길

  • 문화포털 sak*** 2016-04-19 11:15:11

    기암괴석과 단풍이 어우러져 절경을 이룰 가을에 금강산~꼭 한 번 가보고 싶네요!

  • 문화포털 mus******* 2016-04-18 19:58:36

    역시 금강산은 명불허전입니다....^^

탑으로 이동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

이벤트에 참여하시려면 로그인하셔야 합니다.
이동하시겠습니까?

이벤트 페이지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