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동식토기

삼양동에서 출토된 심발형 토기를 활용하여 주방에서 사용하도록 한다. 몸통의 깊이가 깊은 길쭉한 항아리 형태로 아가리가 넓고 바닥면에 좁은 형태의 특징을 살려서 활용하였다. 항아리 종류는 지금도 활용도가 높은 용기로 우리나라 그릇의 변천과정도 생각해 볼 수 있고 제주도 토기만의 독특한 아름다움도 느낄 수 있다.


- 이용 신청 및 문의 : 한국문화정보원 빅데이터팀 02-3153-28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