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화백자

청화백자항아리의 형태를 그대로 활용하여 주방용품을 개발하였다. 항아리의 표면에 보이는 용무늬를 중심으로 청화를 발색을 그대로 반영하였고, 외형을 그대로 활용하여 지금도 사용하기에 편리하도록 한다. 항아리는 요즘에도 사용하는 용기로 식기의 역사를 살펴 볼 수 있으며 활용도가 높다.


- 이용 신청 및 문의 : 한국문화정보원 빅데이터팀 02-3153-28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