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자떡살

떡살의 형태와 바닥면의 문양을 잘 살려서 주방용품으로 개발하였다. 투박한 형태의 손잡이와 무늬가 표현된 바닥면을 온전하게 살려서 재현한 모습이다. 떡을 만들 때마다 문양이 찍히는 효과를 통해 전통적인 미감과 정서를 오늘날에도 맛볼 수 있다.


- 이용 신청 및 문의 : 한국문화정보원 빅데이터팀 02-3153-28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