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호명문기와편

万戶(만호)가 새겨진 명문기와의 일부분으로 이를 활용해 인테리어에서 사용할 수 있다. 지금은 조각으로 남아있지만 본래 지붕에 얹기 좋은 형태로 제작되었으므로 이를 지금의 지붕에도 적용하거나 실내 인테리어에 활용해 전통적인 분위기를 연출한다.


- 이용 신청 및 문의 : 한국문화정보원 빅데이터팀 02-3153-28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