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지리식 토기

바닥이 좁고 구연부가 넓게 벌어진 곽지리식 항아리의 특징을 잘 살려 인테리어용 화병을 제작할 수 있다. 사선으로 올라가는 몸체와 45도 각도로 벌어진 구연은 직선적이고 운동감이 느껴지지만 살짝 둥글게 처리된 몸체의 형태에서 여성스러운 느낌을 자아낸다. 또한 구연에 비해 좁은 바닥은 선사시대의 토기 이미지를 떠올리게 하므로 시간을 뛰어 넘는 독특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을 것이다.


- 이용 신청 및 문의 : 한국문화정보원 빅데이터팀 02-3153-2878